Login

밤의 사색

저자
헤르만 헤세
시작과 끝
2021/04/23 → 2021/05/31
1 backlinks
오랜만의 수필. 인간의 나약함과 허무함, 그런 감정들을 느끼는 스스로에 대한 자책과 조금 묻어나오는 희망의 글들이 좋았다. 뭐랄까, 수많은 시간동안 축적된 고민이 지금의 내 고민을 조금 가볍게 해주는 느낌이라고 해야 하나.